2019.02.21 (목)

  • 맑음속초-1.1℃
  • 박무-5.8℃
  • 맑음철원-5.5℃
  • 맑음동두천-5.1℃
  • 맑음파주-6.5℃
  • 맑음대관령-13.2℃
  • 박무백령도1.1℃
  • 박무북강릉0.7℃
  • 맑음강릉0.6℃
  • 맑음동해-0.7℃
  • 연무서울-2.0℃
  • 연무인천-0.4℃
  • 구름많음원주-2.5℃
  • 구름많음울릉도2.8℃
  • 박무수원-4.0℃
  • 맑음영월-2.9℃
  • 맑음충주-3.3℃
  • 맑음서산-4.7℃
  • 맑음울진-0.7℃
  • 박무청주-1.9℃
  • 박무대전-2.8℃
  • 구름많음추풍령-3.7℃
  • 박무안동-4.2℃
  • 맑음상주-1.4℃
  • 연무포항0.8℃
  • 맑음군산-2.6℃
  • 박무대구-1.9℃
  • 박무전주-1.9℃
  • 연무울산0.8℃
  • 연무창원1.2℃
  • 박무광주-0.6℃
  • 연무부산1.9℃
  • 흐림통영2.6℃
  • 박무목포0.6℃
  • 연무여수2.6℃
  • 연무흑산도3.7℃
  • 흐림완도2.3℃
  • 맑음고창-3.2℃
  • 구름조금순천-0.1℃
  • 박무홍성(예)-3.9℃
  • 연무제주6.0℃
  • 흐림고산5.7℃
  • 흐림성산5.4℃
  • 박무서귀포9.2℃
  • 흐림진주-1.8℃
  • 맑음강화-2.2℃
  • 맑음양평-3.7℃
  • 맑음이천-5.3℃
  • 맑음인제-6.6℃
  • 구름조금홍천-3.6℃
  • 맑음태백-7.7℃
  • 맑음정선군-5.4℃
  • 맑음제천-5.4℃
  • 흐림보은-3.3℃
  • 맑음천안-5.0℃
  • 맑음보령-2.5℃
  • 맑음부여-4.8℃
  • 맑음금산-5.1℃
  • 맑음부안-3.0℃
  • 맑음임실-5.4℃
  • 맑음정읍-3.1℃
  • 맑음남원-3.6℃
  • 맑음장수-5.6℃
  • 맑음고창군-4.1℃
  • 맑음영광군-3.9℃
  • 구름많음김해시1.2℃
  • 맑음순창군-4.2℃
  • 구름많음북창원-0.2℃
  • 구름조금양산시-0.2℃
  • 흐림보성군1.2℃
  • 구름조금강진군1.4℃
  • 흐림장흥1.2℃
  • 흐림해남-0.4℃
  • 흐림고흥1.5℃
  • 구름많음의령군-2.2℃
  • 맑음함양군-4.6℃
  • 구름많음광양시1.0℃
  • 구름많음진도군2.7℃
  • 맑음봉화-5.9℃
  • 맑음영주-5.4℃
  • 구름조금문경-1.1℃
  • 맑음청송군-5.8℃
  • 맑음영덕0.6℃
  • 맑음의성-4.8℃
  • 맑음구미-1.7℃
  • 맑음영천-4.0℃
  • 맑음경주시-1.9℃
  • 맑음거창-4.1℃
  • 맑음합천-3.8℃
  • 맑음밀양-2.9℃
  • 맑음산청-3.3℃
  • 흐림거제3.0℃
  • 흐림남해1.3℃
통일각에서 다시 만난 두 정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통일각에서 다시 만난 두 정상

지난 4월 27일 2018년 남북정상회담 이후
두번째 정상회담이 북한 통일각에서 이루어졌다.

다운로드.jpg
통일각에서 다시 만난 두 정상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난 모습입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통일각에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도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눴습니다. 정상회담에는 서훈 국정원장과 김영철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함께 했습니다.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눈 두 정상의 회담 결과는 27일 오전 10시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밝힐 예정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2번 째 정상회담을 가졌다. 지난 4월 27일 1차 정상회담 후 29일만에 이뤄진 전격적 2차 회담이다.

청와대는 25일 페이스북 청와대 페이지에 <통일각에서 다시 만난 두 정상>이란 제목으로 남북 정상이 두 번재 만남을 가졌음을 전하고, 회담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청와대는 이 사진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만난 모습“이라는 소개를 붙였으며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통일각에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도 만나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고 전했다.
그리고 “정상회담에는 서훈 국정원장과 김영철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함께 했다”며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눈 두 정상의 회담 결과는 27일 오전 10시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밝힐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리고 앞서 청와대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기자들에게 이와 유사한 내용의 메시지를 보내 이날 양 정상의 전격적 만남이 있었음을 전했다.
윤 수석은 이날 오후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개최했다”며 “양 정상은 4.27 판문점 선언의 이행과 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교환했다”고 알렸다.
또 “양측 합의에 따라 회담 결과는 내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께서 직접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혀 전 세계의 눈을 다시 청와대로 향하도록 했다.

 

본 기사는 넷프로 인터넷뉴스 홈페이지의 데모기사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 수 도 있습니다.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